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부산박물관 대표 유물들, 예술로 재탄생한다!

부서명
교육홍보팀
전화번호
051-610-7182
작성자
이정은
작성일
2019-06-05
조회수
51
첨부파일
내용

- 부산시립박물관, 신진 서양화가 ‘이미주 작가’와 협업 -
부산박물관 대표 유물들, 예술로 재탄생한다!


◈ 부산문화재단 주관 ‘굿모닝 예술인’사업에 2년 연속 선정, 예술작가와 협업 진행
◈ 서양화가 이미주 작가와 함께 부산박물관 대표 유물 새롭게 디자인해 홍보물로 활용 

 

  부산시(시장 오거돈) 시립박물관은 부산문화재단에서 주관하는 ‘굿모닝 예술인’ 사업에 선정돼 6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박물관 측은 이번 사업을 통해 박물관의 품격을 높이고, 다채로운 홍보물 기획의 발판이 마련될 것으로 보았다.

 

  ‘굿모닝 예술인’ 사업은 지역 문화예술의 부흥을 위해 지역 예술인들과 기관을 매칭하는 협업 프로젝트로 지난 2017년부터 시행되어 왔다. 예술인들에게는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관은 예술인의 작품 활동을 통해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다. 부산박물관은 지난 2018년에 이어 두 번째로 선정되었다.

 

  부산박물관은 부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신진 서양화가 이미주 작가와 함께 6월부터 박물관 홍보물을 기획하고, 유물을 활용한 다양한 디자인 안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이미주 작가는 부산 출신의 서양화가로 홍익대학교에서 산업디자인을 전공하고, 2007년 서울시 주최한 ‘디자인페스티벌 신진디자이너 10인’에 선정되어 한국디자인 진흥원 등에서 약 2년간 디자이너로 활동했다. 이후 순수한 창작 활동을 위하여 스페인으로 유학해 일러스트레이션과 창작 커뮤니케이션 과정으로 석사학위를 받고, 바르셀로나에서 작가로 활동하였다. 귀국 이후는 부산에서 활동하며 왕성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협업은 부산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작품 활동 영역을 넓히고, 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작가의 능력을 활용해 박물관의 브랜드 가치도 함께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협업의 결과물은 박물관 교육프로그램 및 홍보물에 반영될 예정이며 올 12월 부산문화재단에 최종 전시된다.